탈원전 반대 시민단체 “6일 서울서부지검에 최재형 감사원장 고발장 접수”
상태바
탈원전 반대 시민단체 “6일 서울서부지검에 최재형 감사원장 고발장 접수”
  • 유준상 기자
  • 승인 2020.04.05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20일 오후 감사원 정문 앞에서 ‘월성1호기 경제성 감사결과 발표를 지연시키는 감사원 규탄 기자회견’이 열렸다. [사진=유준상 기자]
지난달 20일 오후 감사원 정문 앞에서 ‘월성1호기 경제성 감사결과 발표를 지연시키는 감사원 규탄 기자회견’이 열렸다. [사진=유준상 기자]

[이뉴스투데이 유준상 기자] 원자력정책연대, 원자력국민연대, 사실과과학, 시민네트워크, 행동하는자유시민, 시민과함께, 에너지흥사단 등 탈원전 반대 시민단체와 한수원 노동조합, 원전지역 주민은 오는 6일 오후 2시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최재형 감사원장을 고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고발장을 접수시키기 전 이날 오전 11시 감사원 정문 앞과 오후 서울서부지검 정문 앞에서 마지막 기자회견을 개최할 계획이다.

최재형 감사원장이 월성1호기 경제성 조작에 대한 감사원 감사결과 발표를 늦춤으로써 국회법을 위반하고 선거에 개입했으며 삼권분립 원칙을 훼손했다는 게 고발 사유다.

강창호 원자력정책연대 법리분과위원장은 “감사원은 월성1호기 조기폐쇄 경제성 조작 조사결과 발표를 3월 31일까지 발표하라는 최후의 통첩을 어겼다”면서 “감사원 구성원을 권력의 하수인으로 전락시켜 선량한 공무원의 명예를 훼손하고 국민을 배신한 감사원장을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