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 착한 임대료 확산 릴레이 상생협약
상태바
대덕구, 착한 임대료 확산 릴레이 상생협약
2일 신탄진농협과 고통분담 위해 점포 12곳에 3개월 간 임대료 30% 인하키로
  • 박희송 기자
  • 승인 2020.04.02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대덕구는 2일 구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자영업자들의 고통분담을 위해 신탄진농협과 착한 임대료 확산 릴레이 상생협약을 했다고 2일 밝혔다. 사진은 신탄진농협 민권기 조합장(왼쪽 세 번째)과 박정현 대덕구청장(오른쪽 두 번째)이 착한 임대료 확산 릴레이 상생협약을 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덕구]
대전 대덕구는 2일 구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자영업자들의 고통분담을 위해 신탄진농협과 착한 임대료 확산 릴레이 상생협약을 했다고 2일 밝혔다. 사진은 신탄진농협 민권기 조합장(왼쪽 세 번째)과 박정현 대덕구청장(오른쪽 두 번째)이 착한 임대료 확산 릴레이 상생협약을 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덕구]

[이뉴스투데이 대전충청취재본부 박희송 기자] 대전 대덕구(구청장 박정현)가 2일 구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자영업자들의 고통분담을 위해 신탄진농협(조합장 민권기)과 착한 임대료 확산 릴레이 상생협약을 했다.

구는 지난달 3일부터 전국 자치구 중 처음으로 착한 임대료 확산을 위해 매주 1회 이상 협약을 이어오고 있으며 지금까지 임대점포 113곳이 7630만 원의 임대료 인하 혜택을 제공받게 됐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신탄진농협 본점과 목상·석봉 지점은 12개 점포에 4월부터 6월까지 3개월 동안 30%의 임대료를 인하해 준다.

임대료 인하 총금액은 880만 원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민권기 조합장은 “소상공인과 함께 성장해온 우리 신탄진농협이 누구보다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그 분들을 돕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며 “소상공인들에게 힘과 용기를 불어 넣고 있는 이 협약이 더 확산되길 바라며 우리 농협도 지역경제를 위해 할 수 있는 역할이 있다면 무엇이든지 찾아서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정현 구청장은 “많은 임차인들에게 희망의 선물을 안겨주고 지역 소상공인들에겐 든든한 지원군이 돼주고 계신 민권기 조합장님을 비롯한 조합원들에게 감사한다”며 “유례없는 이 경제위기를 구민과 함께 이겨내기 위해 우리 구도 모든 행정자원과 정책역량을 결집해 경제 살리기에 총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구는 지난달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소비촉진·상권 활성화·정서적 힐링·경제체력 강화 등 4개 분야 47개 추진사업을 전격 발표하고 경제 활력 회복을 위해 사업들을 착실히 추진해 나가고 있다.

한편 구는 임대료 인하 확산을 위해 임대료를 인하해준 임대인에게 인하분의 일정액을 재산세 감면을 통해 보전해 줄 계획이다.

그렇게 되면 임대료 인하운동에 동참하는 임대인이 늘어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