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 23일까지 경마 임시 휴장기간 연장
상태바
마사회, 23일까지 경마 임시 휴장기간 연장
매출급감에 따라 전사적 비용절감방안 추진 등 비상경영체제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4.02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사회 장내 코로나19 예방활동. [사진=한국마사회]
마사회 장내 코로나19 예방활동. [사진=한국마사회]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한국마사회는 코로나19의 확산 차단을 위해 서울 경마공원을 포함한 전체 사업장 임시 운영 중단조치를 2주 동안 추가 연장하기로 결정했다고 2일 밝혔다.

이로써 경마 시행과 전 사업장 운영 중단은 23일까지 이어진다. 마사회는 지난 2월 23일 긴급 임시휴장을 결정한 이후 3차례에 걸쳐 추가 휴장을 결정해 이달 9일까지로 임시 휴장기간을 연장한 바 있다.

아울러 경마중단 장기화에 대응하기 위해 마사회는 전 부서에 예산 절감규모를 배정해 예산 집행을 억제하고 사업의 필요성 여부에 대해 재검토 하는 사업예산 조정을 진행하는 등 전사적인 비용절감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다른 한편으로는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경마관계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200억원 규모 상생자금을 조성해 무이자로 대여한다.

마사회 관계자는“경마 관련 산업 종사자 지원 비용 등을 제외한 모든 비용을 절감하는 비상경영체제로 운영하고 있다”며 “한편으로는 경마 재개에 대비하여 전국 사업장의 감염 방지조치 지속 및 경마 시설 점검, 경주계획 조정 등 경마 시행을 위한 준비도 차질 없이 진행 할 것”이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