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벤티, 코로나19 대응 전국 가맹점 지원 연장
상태바
더벤티, 코로나19 대응 전국 가맹점 지원 연장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0.04.01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더벤티]
[사진=더벤티]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맹점주 고통을 분담하고 실질적인 대책을 마련하고자 더벤티가 추가적인 지원을 결정했다.

더벤티가 코로나19로 인한 내수 침체가 지속됨에 따라 지난 2월에 이어 가맹점주를 위한 특별 지원을 연장한다고 1일 밝혔다.

앞서 더벤티는 전국 430여개 가맹점을 대상으로 2월 로열티 전액을 면제하는 한편 물류비용 10%를 인하했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전 가맹점 3월 로열티도 전액 면제했다.

또 각 가맹점의 피해 정도를 파악해 매출 감소세만큼 물류비용을 추가 인하한다.

전월대비 0%~20% 매출이 하락한 매장은 물류비용 5% 추가 인하한다. 매출 20%~40%, 40%~60%, 60% 이상 하락 매장은 각각 물류비용의 10%, 15%, 25%의 추가 인하 혜택을 받는다. 이를 통해 전월 대비 매출 감소가 있었던 가맹점은 최소 10%에서 최대 30%에 해당하는 물류비 인하 혜택을 받게 된다.

이는 전 가맹점을 대상으로 동일한 지원을 토대로 하되 매장별 피해 규모에 따른 추가적인 지원으로 가맹점의 수익성을 높이기 위한 취지다. 더벤티는 모든 매장 매출이 안정화될 때까지 아낌없는 지원을 통해 상생협력을 이어나갈 방침이다.

더벤티 강삼남‧박수암‧최준경 대표이사는 “힘든 상황이지만 가맹본부에서 준비한 가맹점 지원책이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며 “하루 빨리 사태가 종식되어 경기가 회복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