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전자상거래 플랫폼 ‘타오바오' 라이브 고속 성장
상태바
중국 전자상거래 플랫폼 ‘타오바오' 라이브 고속 성장
3년 연속 총 거래액 150% 이상 성장
  • 김보연 기자
  • 승인 2020.04.01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리바바그룹 전자상거래 플랫폼 ‘타오바오’ 라이브 총 거래액이 3년 연속 150% 이상 성장했다. [알리바바그룹]
중국 전자상거래 플랫폼 ‘타오바오’ 라이브 총 거래액이 3년 연속 150% 이상 성장했다. [사진=알리바바그룹]

[이뉴스투데이 김보연 기자] 중국 알리바바그룹 전자상거래 플랫폼 ‘타오바오’는 타오바오 라이브 총 거래액이 3년 연속으로 150% 이상 성장했다고 1일 밝혔다.

타오바오 라이브는 판매자가 라이브 방송을 통해 소비자와 소통하며 물건을 판매하는 미디어 커머스 채널이다.

상하이 소재 화장품 기업 ‘린 칭수안’은 올해 춘절 기간 오프라인 매장을 절반가량 폐쇄해 매출이 90% 감소했으나, 라이브 방송으로 전년 동기에 비해 120% 매출 성장을 이뤘다.

특히 지난 2월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브랜드를 위해 이용 수수료를 면제한 결과 한 달간 신규 판매자 수가 719% 증가했다.

중국 내 타오바오 라이브 방송 시청 시간은 하루 35만 시간에 이르고 작년 신규 이용자는 전년 대비 두 배 증가했다.

타오바오 라이브는 중국 각 지방에서 재배되는 농산물 유통 채널로도 주목받고 있다. 올해 2월 농산물 생산업자들을 위한 라이브 방송 무료 지원 프로그램을 론칭한 결과 3일 내 1500만kg 농산물을 판매하는 기록을 세웠다.

타오바오 라이브는 올해 하루 평균 30만 판매자의 라이브 방송을 송출하고, 1만 명 이상의 라이브 방송 전문 인력을 양성하겠다는 목표를 발표한 바 있다.

펑 유 타오바오 전자상거래 콘텐츠 시니어 디렉터는 “코로나19로 인해 위기 상황에도 유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전자상거래 플랫폼이 다시 한번 주목받았다”며 “타오바오 라이브 등 미디어 커머스 전략을 통해 브랜드 판매 채널 다양화와 매출 증진에 도움이 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