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성모병원서 간호사·간병인 등 7명 추가 확진
상태바
의정부성모병원서 간호사·간병인 등 7명 추가 확진
  • 고선호 기자
  • 승인 2020.03.31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가톨릭대 의정부성모병원 간호사와 간병인 등 7명이 31일 추가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확진자는 간호사 1명, 환자 2명, 간병인 4명 등이다.

이들은 이 병원에 입원 중 전날 코로나19 확진을 판정을 받은 82세 여성과 같은 8층 병동에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병원 측은 의사와 간호사 등 전체 직원 512명에 대한 검사를 진행 중이며, 의정부시는 병원 폐쇄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8층 병동은 이미 폐쇄 조치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