벽산-하츠, 대구시 의료진에 보호복 등 기부
상태바
벽산-하츠, 대구시 의료진에 보호복 등 기부
  • 윤진웅 기자
  • 승인 2020.03.31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벽산]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종합건축자재기업 벽산과 주방용 레인지후드 전문기업 하츠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도움의 손길을 건넸다.

양사는 31일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위기 극복을 위해 어려운 환경 속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는 대구시 의료진에게 보호복 등 2억원 상당의 물품을 기부한다고 밝혔다.

지난 27일 항바이러스 감염 방지 인증을 받은 보호복을 1차로 대구광역시 의사회에 전달했으며, 다음 달 2차 물품을 지원할 예정이다.

김성식 벽산·하츠 대표이사는 "온 국민이 코로나19로 인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한마음으로 동참하는 상황 속에서 불철주야 땀 흘리는 의료진의 안전에 작은 힘이 되고자 하며 그분들께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