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박문제관리센터, 포항에 경북센터 운영 개시
상태바
도박문제관리센터, 포항에 경북센터 운영 개시
전국 14번째 지역센터, 예방치유 서비스 제공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3.31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박문제관리센터가 포항에 경북센터를 31일 개설했다. [사진=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도박문제관리센터가 포항에 경북센터를 31일 개설했다. [사진=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31일 경북 포항시 북구에 경북센터를 개소하고 도박문제 예방·치유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2018년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가 발표한 ‘2018년 사행산업 이용실태 조사’에 따르면, 경북은 성인 도박중독 유병률이 9.4%(전국 평균 5.3%)로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가장 높다. 또한 관리센터가 발표한 2018년 청소년 도박문제 실태조사에 따르면 청소년 도박문제 위험군과 문제군 비율도 6.7%로 전국 평균 6.4%를 웃돌고 있다. 면적도 전국 17개 시·군 가운데 가장 넓은 반면 그동안 지역센터가 없어 도박문제 예방과 치유상담 서비스의 손길이 어느 시·도보다 절실했다.

이에 도박문제관리센터는 지난해 11월 포항에 위치한 한동대학교 산학협력단과 경북센터 위탁운영 협약을 맺고 준비기간을 거쳐 31일에 서비스를 개시하게 됐다.

이홍식 도박문제관리센터 원장은 “경북지역은 그동안 지역센터가 없어 인근 대구센터 지원을 받아왔으나 경북센터 개소로 서비스 사각지대가 상당 부분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경북센터가 빠르게 지역사회에 안착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