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본상…디자인·성능 인정받아
상태바
금호타이어,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본상…디자인·성능 인정받아
  • 윤진웅 기자
  • 승인 2020.03.30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금호타이어]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금호타이어는 30일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20(Red Dot Design Award 2020)’의 운송기기 부문에서 본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노르트하임 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가 1955년부터 △제품 △브랜드&커뮤니케이션 △콘셉트 총 3개 부문으로 나눠 디자인을 평가하는 시상식으로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이번 수상한 금호타이어 ‘솔루스(SOLUS) 4S HA32(이하 ‘솔루스 HA32’)는 유럽 도로 조건을 위해 특별히 설계된 사계절 타이어로 안정적인 주행 및 제동 성능을 보장하는 고성능 제품이다.

정일택 금호타이어 연구개발본부장은 “금호타이어는 유럽 신제품인 ’솔루스 HA32’을 출시하자마자 이 제품으로 수상을 하며 금호타이어의 세계적인 디자인 역량을 다시 한번 입증받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솔루스 HA32는 독일 및 싱가포르에 위치한 레드닷 디자인 뮤지엄(Red Dot Design Museum)에 1년간 전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