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분양 주택 빠르게 감소…전년비 33%↓
상태바
미분양 주택 빠르게 감소…전년비 33%↓
2월 말 전국 미분양 3만9456채, 8개월 연속 감소
  • 유준상 기자
  • 승인 2020.03.30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전국 미분양 현황. [사진=국토교통부]
2월 전국 미분양 현황. [사진=국토교통부]

[이뉴스투데이 유준상 기자] 국토교통부는 2월 말 기준 전국의 미분양 주택은 총 3만9천456채로 전달보다 8.8%, 작년 같은 달과 비교해선 33.8% 각각 감소했다고 30일 밝혔다.

이에 따라 전국 미분양 주택은 작년 6월 6만3705채를 기록한 이후 8개월 연속 줄었다.

지역별로 수도권 미분양은 4233채로 전달보다 13.6% 줄었고 지방은 3만5223채로 전월 대비 8.2% 감소했다.

최근 집값이 오르고 있는 인천의 미분양은 487채로 전달에 비해 52.9% 줄었다.

지방 미분양은 작년 8월 5만254채 이후 6개월 연속 감소했고, 작년 동월 대비로는 32.1% 줄었다.

지방 중에서 주택시장이 침체한 울산의 미분양이 전달보다 42.3% 감소한 659채로 눈길을 끈다.

건물이 완공되고 나서도 분양되지 않아 '악성 미분양'으로 불리는 준공 후 미분양은 2월 말 기준으로 전달 대비 0.8% 감소한 1만7354채로 집계됐다.

전체 미분양 물량을 규모별로 보면 85㎡ 초과 중대형은 전달 대비 12.5% 감소한 3119채, 85㎡ 이하는 8.5% 줄어든 3만6337채다.

전국 미분양 주택 현황은 국토부 국토교통통계누리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