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연금 내달 1일부터 55세 이상 가입 가능
상태바
주택연금 내달 1일부터 55세 이상 가입 가능
  • 이상헌 기자
  • 승인 2020.03.30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주택연금 가입연령을 만 60세 이상에서 만 55세 이상으로 낮춘다고 30일 밝혔다. 

노후대비 ‘자산형성 지원을 위한 사적연금 활성화 방안’의 후속조치로, 주택연금 가입연령을 정하고 있는 공사법 시행령이 개정됨에 따른 것이다. 4월 1일부터 만 55세 이상이면 주택연금에 가입할 수 있게 된다.

본인 또는 배우자 중 한명이 만 55세에 도달해 주택연금에 가입할 경우 시가 5억원 주택은 월 77만원을 평생 동안 받게 된다. 월지급금은 부부가 평생동안 지급받기 때문에 현재처럼 부부 중 나이가 적은 사람을 기준으로 한다.

또한, 주택담보대출이 있는 중장년층은 주택연금 일시인출금을 활용, 기존 대출을 상환해 원리금 상환부담을 줄일 수도 있다. 예를 들어, 시가 5억원 주택을 보유한 만 55세의 경우 최대 1억3500만원(연금지급한도의 90%)을 일시에 인출해 대출금을 상환하고 남은 금액을 연금으로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