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코로나19 장기화 어르신 돌봄 공백 최소화 만전 기한다
상태바
의성군, 코로나19 장기화 어르신 돌봄 공백 최소화 만전 기한다
  • 정상현 기자
  • 승인 2020.03.30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대구경북취재본부 정상현 기자] 의성군이 코로나19 장기화로 발생할 수 있는 독거 어르신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의성군에 따르면 코로나19 감염우려로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직접 서비스(방문)를 간접서비스 체제로 전환, 실시하고 있다.

간접서비스는 생활지원사가 어르신 1천380명에게 매일 2회 전화로 안부와 안전을 확인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어르신의 건강 상태 등을 파악하고 있다.

지역 내 3개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수행기관(기쁨의 집, 금성노인복지관, 의성노인복지관분관)에서는 어르신들에게 식품키트를 전달하는 한편 신체와 정서 상태를 체크하고 있다.

또 거동불편 중점관리자 69명에게 지원하던 도시락 배달서비스는 완제품 배달서비스(격주 1회)로 대체했다.

의성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위기상황 극복을 위해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어르신들의 돌봄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