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KPF, 94억 원 공장 증설 투자협약
상태바
충주시-㈜ KPF, 94억 원 공장 증설 투자협약
오는 6월 30일 준공, 2024년까지 단계적으로 설비 도입
  • 김영원 기자
  • 승인 2020.03.27 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충북취재본부 김영원 기자] 충주시와 충청북도는 27일 충주시 중앙탑회의실에서 ㈜KPF와 94억 원 규모의 공장 증설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KPF 김형노 대표이사와 김광양 생산부문장이 참석했으며, 협약을 통해 ㈜KPF는 오는 6월 30일 준공을 목표로 유휴부지 내 1,157㎡ 규모의 공장을 증축하고 단계적으로 2024년까지 설비를 순차적으로 도입할 예정이다.

㈜KPF는 이를 통해 20명의 근로자를 추가 고용할 계획이다.

㈜KPF는 1963년 한국볼트로 시작해 2006년 충주 제2산업단지로 시설을 확장 이전하며 ㈜KPF로 사명을 변경해 볼트, 너트, 자동차부품 등을 주력으로 생산하고 있다.

또한 2012년 ‘1억 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으며 중국, 미국, 베트남 등에 해외법인을 두고 있는 글로벌 기업이다.

특히, 2016년 한국경제매거진 선정 ‘일하기 좋은 기업 대상’, 2019년 ‘노사문화 우수기업 고용노동부 인증’을 받는 등 직원들과의 상생과 기업의 성장을 모두 이뤄내고 있는 충주시 대표 우량기업이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어려운 상황에서 투자를 결정해주신 김형노 대표님과 기업 관계자분께 감사드리며, 이번 협약으로 코로나19 시름에 빠진 시민들이 힘을 얻길 바란다”며, “(주)KPF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뿌리 기업인 만큼 ㈜KPF의 성장이 곧 대한민국의 성장이라는 마음으로 시에서도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