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당 박명서 횡성군수 후보 캠프에 진기엽‧박명서 합류
상태바
통합당 박명서 횡성군수 후보 캠프에 진기엽‧박명서 합류
  • 우정연 기자
  • 승인 2020.03.26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횡성군수 보궐선거 후보 경선에 참여했던 미래통합당 진기엽 전 도의원(오른쪽)과 김명기 전 농협 본부장(왼쪽)이 박명서 횡성군수 후보, 유상범  홍천·횡성·영월·평창 후보(왼쪽 두번째)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박명서 캠프]
26일 횡성군수 보궐선거 후보 경선에 참여했던 미래통합당 진기엽 전 도의원(오른쪽)과 김명기 전 농협 본부장(왼쪽)이 박명서 횡성군수 후보, 유상범 홍천·횡성·영월·평창 후보(왼쪽 두번째)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박명서 캠프]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우정연 기자] 강원 횡성군수 보궐선거 후보 경선에 참여했던 미래통합당 소속 예비후보들이 당의 승리를 위해 본격적인 선거운동을 앞두고 겹집 하면서 지지세력 확산에 나섰다.

진기엽 전 도의원은 박명서 후보 지지를 선언하고 공동선거대책본부장으로 선거캠프에 합류했다.

김명기 전 농협은행 상무도 박 후보 선대위 고문과 유상범 통합당 홍천·횡성·영월·평창 선거구 후보의 선거대책위원장을 맡아 적극적인 지원 사격에 나서고 있다.

군수 후보 경선 과정에서 치열한 경쟁을 벌였던 이들은 "선당후사의 마음으로 오직 군민만 바라보며 지역 발전과 선거 승리를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고 밝혔다.

박 후보는 “두 분의 합류로 천군만마를 얻었다. 큰 힘이 되어주신 만큼 반드시 승리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박명서 후보는 26일 오전 횡성군선관위에 후보 등록을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