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코로나19 이웃돕기 성금 기탁 이어져
상태바
밀양시 코로나19 이웃돕기 성금 기탁 이어져
한국화이바 3000만원, 황금명태본가 500만원, 밀양시청 토목회 300만원, 성금 기탁
  • 박흥식 기자
  • 승인 2020.03.26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밀양시]
[사진=밀양시]

[이뉴스투데이 부산경남취재본부 박흥식 기자] 밀양시는 3월 25일 한국화이바(공동 대표이사 조계찬, 최종일), 황금명태본가(대표 최난옥), 밀양시청 토목회(회장 장종길)에서 성금을 기탁했다고 전했다

복합소재 전문기업인 한국화이바의 공동 대표이사 조계찬, 최종일씨는 이날 밀양시청을 방문해 성금 3천만원을 기탁하며 코로나19로 힘든 사람들을 위해 써달라는 뜻을 전했다.

밀양시 삼문동에 위치한 황금명태본가 사업주 최난옥씨는 성금 500만원을 기탁했으며, 밀양시청 토목회에서는 성금 300만원을 기탁했다.

이들 모두 저소득층과 코로나19 피해 세대를 위해 성금을 써달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