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개발공사, 코로나19 대응 사회공헌활동 추진
상태바
새만금개발공사, 코로나19 대응 사회공헌활동 추진
사랑의 꾸러미 나눔을 통한 지역 어린이와 청소년 도움
  • 김은태 기자
  • 승인 2020.03.24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의 꾸러미. [사진=새만금공사]
사랑의 꾸러미. [사진=새만금공사]

[이뉴스투데이 전북취재본부 김은태 기자] 새만금개발공사는 24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어린이와 청소년의 지원을 위해 강팔문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랑의 꾸러미 나눔 활동을 추진했다.

'따뜻한 새만금, 살기 좋은 전북 만들기'라는 슬로건 아래 사회공헌활동을 추진 중인 새만금개발공사는 이번 활동을 통해 코로나19를 예방할 수 있는 손소독제를 직접 제작하고 꾸러미에 포함시켜 어린이와 청소년의 안전 확보에 노력했다.

또한, 보관이 용이하고 손쉽게 섭취 가능한 캔참치와 라면, 콘플레이크 등의 식품으로 꾸러미를 채워 생활을 지원했다.

활동 소식을 접한 새만금개발공사 노동조합에서도 풍성한 꾸러미가 제작될 수 있도록 치약칫솔셋트와 화장지 각 150세트를 제공해 힘을 모았다.

제작된 꾸러미는 전라북도 사회복지협의회의 협력으로 군산·김제·부안의 지역아동센터를 통해 도움이 필요한 150명에게 전달됐다.

이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처음으로 도내에 전달된 사랑의 꾸러미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강팔문 사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두에게 위로와 응원의 마음을 전한다"며 "작은 성의지만 함께하면 이겨낼 수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