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근 강릉시장, 4개월간 월급 30% 반납 동참
상태바
김한근 강릉시장, 4개월간 월급 30% 반납 동참
  • 어경인 기자
  • 승인 2020.03.24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한근 강릉시장
김한근 강릉시장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어경인 기자] 김한근 강릉시장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고통 분담을 위해 4월부터 4개월간 월급의 30%를 반납한다고 24일 밝혔다.

김 시장은 "코로나19로 지역경제가 침체돼 시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 월급 30%를 4개월간 반납하는 운동에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김 시장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사회적거리두기 운동이 전국적으로 펼쳐지는 만큼 많은 시민들의 동참이 필요하다"며 "이 기간동안 관광객분들도 되도록이면 강릉 방문을 자제해 주시고 시민들도 외출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