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다르 임직원, 코로나19로 어려워진 헌혈 동참
상태바
안다르 임직원, 코로나19로 어려워진 헌혈 동참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3.23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안다르 임직원이 헌혈에 동참했다. [사진=안다르]
23일 안다르 임직원이 헌혈에 동참했다. [사진=안다르]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애슬레저 브랜드 안다르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의료 현장 혈액 수급이 어려워짐에 따라 임직원이 헌혈 활동에 동참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안다르 임직원은 오전 10시부터 대한적십자사 서울중앙혈액원을 통해 헌혈에 참가했다.

또 희망자에 한한 자발적인 참여였지만 대기자가 몰리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직원 간 진행 시간을 조정해 보다 안전하게 진행됐다.

이날 신애련 안다르 대표도 솔선수범하여 헌혈에 동참했다. 또 헌혈에 참여한 직원들은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과 충분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휴가를 실시했다.

신애련 대표는 “헌혈이 코로나19 감염에 노출될 수 있다는 잘못된 인식을 개선됐으면 하는 바람이며 헌혈에 참여 의사를 전한 모든 직원분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안다르는 국가 재난 및 위기 상황에 꾸준한 관심을 갖고 도움의 손길이 필요할 때 다양한 지원을 이어나가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