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사이버대 교직원들, 혈액 수급난 극복 위해 자발적 헌혈 캠페인 동참
상태바
건양사이버대 교직원들, 혈액 수급난 극복 위해 자발적 헌혈 캠페인 동참
  • 김용호 기자
  • 승인 2020.03.23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건양사이버대학교]
[사진=건양사이버대학교]

[이뉴스투데이 김용호 기자] 건양사이버대학교(이원묵 총장)는 내부 교직원들이 헌혈 캠페인에 동참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으로 전국적으로 혈액 수급이 어려워짐에 따라 교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동참한 것이다.

[사진=건양사이버대학교]
[사진=건양사이버대학교]

 

대학 내 교직원들은 23일부터 27일까지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 30분간 교직원들이 헌혈을 할 수 있도록 시간을 제공했으며, 교직원들은 채혈에 앞서 건양대학교병원 밖에서부터 마스크 착용을 착용하고, 건양대학교병원에서 체계적으로 진행되는 선별 문진 및 체온 측정 완료 후 안전하게 헌혈 캠페인에 동참했다.

캠페인에 참여한 김재형 사무처장은 “코로나 19 바이러스로 인해 전국적으로 매우 어려운 시기에 자발적으로 헌혈에 동참해 준 전 교직원들에게 감사하며, 수혈이 급한 환자들에게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