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빈 광산갑 예비후보 "광산구민 뜻 무겁게 받들겠다"
상태바
이용빈 광산갑 예비후보 "광산구민 뜻 무겁게 받들겠다"
  • 주동석 기자
  • 승인 2020.03.22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광주전남취재본부 주동석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용빈 광산갑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광산갑 국회의원 후보로 확정된 지금, 광산구민들의 뜻을 진심으로 무겁게 받들겠다고 밝혔다.

이용빈 예비후보가 지난 20일 중앙당으로부터 광주 광산갑 공천장을 받고,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과 함께 4.15 총선 필승을 다짐했다. [사진=이용빈 선거사무소]
이용빈 예비후보가 지난 20일 중앙당으로부터 광주 광산갑 공천장을 받고,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과 함께 4.15 총선 필승을 다짐했다. [사진=이용빈 후보 선거사무소]

이용빈 후보는 22일 보도자료를 통해 “경선 과정에서 다치고 실망했을 마음 하나하나를 알기에, 또 진심으로 함께 아프기에 쉽사리 힘과 도움이 필요하다는 말씀을 드리지 못한 채 망설여 왔다”며 “저 이용빈은 누구보다 낮은 자세로 오직 광주시민과 광산구민의 뜻을 받들며 담담히, 그러나 당당하게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 후보는 “4·15 총선은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정권 재창출의 토대를 만드는 매우 중요한 선거”라며 “민주당 당원 모두가 이제는 앙금과 감정을 털어내고, 원팀으로 우리에게 주어진 사명을 완수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 후보는 “총선 승리를 위해 그 무엇보다도 광주시민, 광산구민, 그리고 민주당 당원 동지들의 마음과 염원을 충실하게 담아내도록 하겠다”며 “반드시 광주와 호남의 국회 권력 교체와 함께 정권 재창출을 토대를 닦아 내겠다”고 말했다.

이용빈 후보는 “저 이용빈은 불법·탈법 정치는 하지 않겠다. 바르게 서서, 부끄럽지 않은 정치를 해 나가겠다”며 “광주시민과 광산구민 모두 함께 해 달라”고 호소했다.

한편 이용빈 후보는 지난 20일 중앙당으로부터 광주 광산갑 공천장을 받고,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과 함께 4.15 총선 필승을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