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포제련소, 석포면에 마스크 2천장 전달…지역 위기 극복 동참
상태바
석포제련소, 석포면에 마스크 2천장 전달…지역 위기 극복 동참
  • 윤진웅 기자
  • 승인 2020.03.19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석포제련소 박영민 소장(오른쪽 두 번째)과 배상윤 관리본부장(왼쪽)은 19일 김택순 석포면장(왼쪽 두 번째)에게 마스크 2000장을 전달했다. [사진=영풍]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영풍 석포제련소는 19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주민을 위해 마스크 2000장을 석포면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는 석포제련소가 위치한 봉화군이 감염병 재난지역으로 선포되는 등에 따른 조치로, 지역 업체로서 위기 극복에 함께하기 위한 것이라고 영풍은 설명했다.

전달식은 이날 면사무소에서 진행됐다. 전달된 마스크는 각 마을 이장을 통해 주민들에게 배부될 예정이다.

김택순 석포면장은 “2200여 면민들과 함께 어려움을 조기 극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