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스기어, 코로나19 24시간 무인관제 시스템 무상배포
상태바
시스기어, 코로나19 24시간 무인관제 시스템 무상배포
  • 고선호 기자
  • 승인 2020.03.19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시스기어]
[사진=시스기어]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시스기어는 세계적 재난 사태인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해 자사의 무인 열감지 검역·관제 솔루션인 '나노프로' 를 최초로 서울시립대에서 베타테스트 후 배치 완료했다고 19일 밝혔다.

현재 다중이용 시설을 비롯한 다양한 장소에서 열화상 카메라를 이용해 모니터링을 시행하고 있으나, 1차적으로 모니터링 요원부터 현장의 2차 감염 리스크에 노출돼 있다는 점과 열화상카메라 운용에 필요한 데이터분석과 보건의학지식에 대한 전문적인 교육이 필요한 점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다.

또 표면 온도 위주의 열화상카메라 측정 방식, 모니터링 요원의 자의적 판단 등으로 신뢰성 있는 검역에 한계가 있고 인력부족으로 24시간 관제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는 문제점을 갖고 있다.

시스기어가 개발한 나노프로는 코로나19 검역에 사용되는 열화상카메라의 정확도를 개선하고 24시간 무인 모니터링과 통합원격관제를 가능하게 하는 인공지능과 엣지컴퓨팅 기술을 활용한 소프트웨어다.

특히 기본 스팩 이상의 열화상카메라와 PC 를 보유하고 있다면 나노프로 시스템 장착만으로 손쉽게 코로나 발열에 대한 1차적인 24시간 무인관제시스템을 운영할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나노프로 [사진=시스기어]
나노프로 [사진=시스기어]

나노프로는 열화상카메라의 측정값에 주변 환경 정보를 추가하고 실시간으로 변화하는 측정 환경을 반영하는 엣지 컴퓨팅 기술과 딥러닝 인공지능 엔진 기술을 결합하여 보다 정확한 측정 온도를 제공한다.

이와 함께 △이상 체온 감지 시 0.2초의 반응 속도로 측정대상자와 관리자에게 긴급 알림 서비스 제공 △단·복수의 현장에 대한 통합모니터링 △이상 체온 감지 시 사진 및 열화상 데이터 저장 △ 로컬의 엣지단 디바이스 관리 기능 등이 탑재되어 다양한 장소에서 코로나19 검역에 효과적으로 사용 될 수 있다.

시스기어는 나노프로를 인텔과의 협력을 통해 개인정보보호를 위한 보안체계를 적용한 P2P 통신 방식을 적용하여 별도의 서버 없이 가정, 사무용PC 및 일반 랩탑 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범용성을 크게 높였다.

또 서울시립대 검역시스템에 탑재한 나노프로에 실증 데이터를 매핑하고 모델을 고도화 한 후, 자사 인공지능 웹사이트 딥어비스(DeepAbyss.io)에서 무료 배포 버전을 공개하고 기술 지원 할 예정이다.

엄상호 시스기어 대표는 “사상 초유의 국가 재난 사태인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 모두에게 시스기어의 열정이 도움이 되기를 간절히 희망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