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치안경, 아이럽 컬러렌즈 세 번째 꽃 시리즈 ‘메이릴리’ 출시
상태바
다비치안경, 아이럽 컬러렌즈 세 번째 꽃 시리즈 ‘메이릴리’ 출시
  • 고선호 기자
  • 승인 2020.03.19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다비치안경체인]
[사진=다비치안경체인]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다비치안경체인은 1020세대를 위한 한달용 렌즈인 아이럽(EYE-LUV)의 꽃 시리즈 ‘메이릴리(Maylily)’를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메이릴리는 아이럽의 세 번째 꽃 시리즈로 은방울꽃을 뜻하며, ‘돌아온 행복’이라는 꽃말의 의미를 제품에 담았다.

12.9mm의 그래픽직경으로 자연스러운 연출이 가능하며, 1020세대들에게 인기 높은 브라운과 그레이 2종의 컬러로 출시 됐다.

특히 동공 라인을 따라 봄에 피어 오른 꽃잎 같은 디자인과 패턴을 적용해 눈동자와 자연스럽게 어울리면서도 입체 발색을 통해 생기 발랄한 눈빛 연출이 가능하다.

렌즈 소재는 실리콘 하이드로겔로 산소투과율이 일반 하이드로겔 렌즈보다 높아 눈의 건조감을 줄일 수 있으며 UV차단 기능을 더해 눈 건강까지 챙길 수 있다. 한달 착용 렌즈로 1팩에 2개의 렌즈로 구성돼 있다.

다비치안경은 메이릴리 출시를 기념해 한 달간 할인 이벤트를 진행 한다.

공식 온라인 스토어인 다비치마켓에 가입 또는 로그인 후 자동 발급된 쿠폰을 매장에 제시하면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다비치안경의 관계자는 “매년 봄과 함께 설레는 기분으로 착용 가능한 다비치안경만의 꽃 시리즈인 메이릴리는 또렷한 서클라인과 화려한 컬러 조합이 돋보이는 컬러 렌즈”라며 “1020세대들이 가장 선호하는 그레이와 브라운 컬러를 연구 분석해 탄생한 만큼 Z세대와 밀레니얼 세대 모두 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 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다비치안경체인은 262개의 가맹점을 보유한 안경 전문 기업으로 차별화된 10가지 한국식 실무 예비 검사와 21가지 전문 양안시 검사를 통해 고객의 눈 상태에 따른 개인 맞춤형 안경과 콘택트렌즈를 권장하고 있다. 최근에는 개인맞춤형 누진렌즈의 저변 확대와 전문 검사 및 피팅 서비스를 통한 난시 렌즈 대중화 선언, 경제적인 이유로 렌즈 권장 착용일을 지키지 않아 눈 건강을 위협 받는 10대들을 위한 7일 착용 렌즈 출시 등의 3.3.3 전략을 비전으로 제시하고 국민들의 눈 건강에 기여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