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김경안 예비후보, 4.15총선 익산갑 출마선언
상태바
미래통합당 김경안 예비후보, 4.15총선 익산갑 출마선언
  • 김은태 기자
  • 승인 2020.03.16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경안 예비후보 출마선언. [사진=김은태 기자]
김경안 예비후보 출마선언. [사진=김은태 기자]

[이뉴스투데이 전북취재본부 김은태 기자] 미래통합당 김경안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전북과 익산발전을 위해 익산갑 출마를 공식 선언한다고 밝혔다.

김경안 예비후보는 16일 전북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미래통합당 익산갑 전략공천은 피폐해지는 익산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찾고자 전북도민과 익산시민으 준엄한 부름이라고 말했다.

그는 낙후된 구역세권 개발과 익산 서부·북부지역을 새만금 배후 도시로 특성화시켜 흥이 나는 도시로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30여년을 정치권에 몸담아 왔고 외길만을 고집한 강직함과 대학총장, 농어촌공사 감사, 도의원 3선 등 역동적인 추진력을 지닌 자신에게 일할 기회를 달라며 호소했다.

그는 이어 특정 정당과 출신이 아니면 당선되기 힘들다는 전북 익산이지만 미래를 위해 익산 발전의 웅비를 펴기 위해 한길만을 고집했던 자신에게 힘을 실어달라고 주문했다.

김경안 예비후보가 출마를 선언함에 따라 익산갑은 더블어민주당 김수흥 예비후보와 고상진, 황세연 민생당 예비후보, 전권희 민중당 예비후보, 국가혁명배당금당 박순조, 최영수 예비후보 등이 경합을 벌이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