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신속한 코로나19 정보공유‧공동 대응 협의체 구성키로
상태바
정부, 신속한 코로나19 정보공유‧공동 대응 협의체 구성키로
文대통령, 코로나19 수도권 방역 대책회의 주재
“‘방역의 주체’ 국민, 대규모 행사·집회 참석 자제”
“행동수칙 준수와 생활 속 방역에 함께해 달라”

수도권 단체장들 지자체별 방역 대책 상황 보고
공동역학조사 실시, 수도권 교통방역 강화 논의
  • 안중열 기자
  • 승인 2020.03.16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16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코로나19 수도권 공동방역회의를 주재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이재명 경기지사, 박남춘 인천시장, 박원순 서울시장. 문 대통령, 진영 행안부 장관, 박능후 복지부 장관, 강기정 정무수석.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6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코로나19 수도권 공동방역회의를 주재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이재명 경기지사, 박남춘 인천시장, 박원순 서울시장. 문 대통령, 진영 행안부 장관, 박능후 복지부 장관, 강기정 정무수석.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안중열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공동 역학조사 실시와 수도권 교통방역 강화 등을 논의하고, 신속한 정보 공유와 공동 대응을 위한 협의체 구성을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 서울시청 8층 간담회장에서 행정안전부 장관, 보건복지부 장관, 서울특별시장, 인천광역시장, 경기도지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코로나19 수도권 방역 대책회의를 주재하고, “국민들께서도 방역의 주체로서 대규모 행사와 집회 참석을 자제하고, 행동수칙 준수와 생활 속 방역에 함께해 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정부와 지자체, 방역 당국과 의료진, 국민 모두가 하나가 되어 신뢰와 협력으로 이 어려움을 이겨내자”고 제안했다.

이어 “수도권은 사실상 같은 생활권이기 때문에 지자체 간 협력을 통한 수도권의 공동 방역이 매우 중요하다”라면서 “지자체별로 감염 확산의 취약요인인 다중밀집시설과 고위험 사업장 등에 대한 방역을 더욱 강화하면서 하나의 생활권으로서 함께 정보를 공유하고, 협조하는 체제를 만드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확진자 정보와 동선을 비롯한 방역 필수 정보 공유, 광역교통망 방역 체계와 병상 활용 협조 등 긴밀하게 협력해 달라”고 주문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정부는 지역사회로 감염병이 확산되는 것을 막기 위한 지자체들의 노력에 힘을 보태겠다”라면서 “전 세계로 확산되는 코로나19가 국내로 유입되는 것도 철저히 차단하여 지역사회 방역망에 어려움이 초래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16일 코로나19 수도권 공동방역회의를 주재했다. 사진은 오른쪽부터 시계반대 방향으로 문 대통령, 박원순 서울시장,  박남춘 인천시장, 이재명 경기지사.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6일 코로나19 수도권 공동방역회의를 주재했다. 사진은 오른쪽부터 시계반대 방향으로 문 대통령, 박원순 서울시장, 박남춘 인천시장, 이재명 경기지사. [사진=연합뉴스]

이번 회의는 최근 서울 구로구 콜센터 등 다중 이용시설을 중심으로 코로나19의 감염 사례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을 감안, 수도권 주요 단체장들과 방역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회의는 보건복지부 장관의코로나19 방역 대책 상황 보고를 시작으로, 서울특별시장, 인천광역시장, 경기도지사의지자체별 방역 대책 상황 보고가 이어졌으며, 이후 수도권 방역 강화 방안에 관한 토론이 이뤄졌다.

회의에서는 수도권 방역 관리 강화를 위하여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와 서울·인천·경기 재난안전대책본부 간 신속한 정보 공유 및 공동 대응을 위한 협의체 구성, 공동 역학조사 및 정보 공유 등의 방안이 논의됐다.

또 다중 이용시설에서의 집단감염 발생 방지를 위한 대응 방안과 대중교통 및 생활권을 공유하는 수도권에서의 광역 교통망에 대한 방역 강화 방안도 논의도 있었다.

한편, 문 대통령은 회의를 마치고 3층에 있는 서울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방문해 코로나19 극복에 혼신의 힘을 다하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