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코로나19 여파 무기한 온라인 강의 진행…기숙사도 퇴실 조치
상태바
KAIST, 코로나19 여파 무기한 온라인 강의 진행…기숙사도 퇴실 조치
  • 여용준 기자
  • 승인 2020.03.13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KAIST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16일 개강 후 무기한 사이버강의를 진행한다. 

13일 KAIST에 따르면 12일 긴급히 학·처장들이 참석한 부총장단 회의를 진행하고 16일부터 최소 2주간 시행하기로 한 원격수업을 코로나19가 진정될 때까지 무기한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이후 대면 강의로 전환할 경우에는 최소 2주 전에는 공지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학생들의 대면접촉 최소화를 위해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학부생들의 생활관(기숙사) 거주를 제한하기로 하고 현재 생활관에 거주하고 있는 학부생들은 퇴사시킬 방침이다. 학생들이 생활관 퇴사 후 집으로 이동 시에는 광역시 단위로 버스를 지원할 계획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