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여대, ‘2020 화성시 다문화통합프로그램’ 사업 선정돼
상태바
수원여대, ‘2020 화성시 다문화통합프로그램’ 사업 선정돼
  • 김용호 기자
  • 승인 2020.03.10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김용호 기자] 수원여자대학교(총장 차보숙)가 최근 화성시(시장 서철모)에서 공모한 ‘2020 화성시 다문화통합프로그램’ 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해당 사업은 수원여자대학교 국제교류센터(센터장 홍명수)와 호텔조리과(학과장 최영심)가 공동으로 참여하는 ‘화성시 결혼이주여성 대상 한식조리 직업교육과정’으로, 한식조리와 한국문화체험을 통해 지역사회의 일원으로 정착시키는 내용이다.

사업은 오는 7월부터 진행될 예정이며, 500만원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최영심 수원여자대학교 호텔조리과 학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화성시 결혼이주여성들이 한국음식을 만들면서 한국문화를 이해하고 더 나아가 조리직업의 진로탐색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