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sa-토스, 첫 핀테크 협업 성과 '토스신용카드' 출시
상태바
Visa-토스, 첫 핀테크 협업 성과 '토스신용카드' 출시
  • 이상헌 기자
  • 승인 2020.03.10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비자코리아]
[사진=비자코리아]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비자(Visa)가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Toss)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와 상품 계약을 체결하고 '토스신용카드'를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앞으로 토스의 새로운 제휴 신용카드는 모두 Visa 브랜드로 출시된다. 아울러 Visa 플래티늄 등급에는 영 프리미엄 서비스가 탑재된다. 비자코리아는 패트릭 윤 사장 취임 이후, 국내의 크고 작은 핀테크 업체들과 협업을 지속해오며 새로운 금융 경험 제공에 힘써왔다. 이번 카드 출시는 가시적 성과 중에 하나다.

토스와의 계약 발표를 시작으로 앞으로 Visa와 국내 핀테크간의 행보가 주목된다. 특히 토스의 주 고객층이 2030세대인만큼 Visa가 플래티늄 등급 이상의 상품에만 제공하는 영 프리미엄 (Young Premium) 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Visa 영 프리미엄 서비스는 국내 밀레니얼 세대 소비자들의 니즈와 소비 패턴을 반영해 다이닝, O2O 라이프스타일, 쇼핑 등 다양한 분야에서 할인, 포인트 적립 및 부가 서비스 혜택을 제공한다. 호텔스닷컴 특별 할인 서비스, 진에어 빠른 체크인 및 수하물 우선 하기 서비스, 국내 부티크 호텔 숙박 및 F&B 할인 서비스 등이 대표적이다.

또한 토스신용카드는 해외 모든 가맹점 결제 시, 올해 연말까지 전월 이용 실적에 관계없이 최대 캐시백 한도 내에서 결제 금액의 최대 3% 특별 토스머니 적립 혜택을 제공한다. 해외 ATM에서 현금 인출 시, 건당 3달러 상당의 수수료 면제도 큰 특징이다. 더불어, 사용 등록 후 3개월간 월 10만원 한도 내에서 결제 금액의 최대 3%를, 이후 이용 실적에 따라 결제 금액의 0.5~1.5%를 캐시백으로 익월 지급한다.

패트릭 윤 사장은 "Visa는 빠른 변화가 요구되는 디지털 금융 시장에서 고객들에게 더 편리한 결제 경험과 최상의 서비스 제공을 위해 국내 유수의 핀테크 업체들과 긴밀한 협력을 지속하고 있다"며 "이번 출시되는 토스신용카드를 기점으로 보다 혁신적인 서비스와 상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승건 비바리퍼블리카의 대표는 "이번 토스신용카드 첫 출시를 통해 고객들에게 해외에서도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결제 경험을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앞으로 Visa와의 다양한 협업을 통해 고객들에게 더 나은 경험과 혜택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4월 1일 공식 출시되는 토스신용카드는 연회비 1만원으로 총 4가지 색상으로 선보인다. 오는 3월 22일까지 사전 예약 이벤트가 열리며, 비회원은 토스 앱 설치 후 신청 가능하다. 상품 및 이벤트 관련 세부 정보와 조건은 토스 앱 내 별도 이벤트 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