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홈, 대구‧경북지역에 식료품 지원
상태바
아워홈, 대구‧경북지역에 식료품 지원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0.03.09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덕상 아워홈 대표이사. [사진=아워홈]
유덕상 아워홈 대표이사. [사진=아워홈]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대구‧경북지역 자가격리자를 위해 아워홈이 자사 물품을 보내 온정을 전했다.

아워홈은 지난 6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대구‧경북 지역에 식료품을 지원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에 아워홈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지리산수 3만병과 햄, 소포장 김치, 국‧탕‧찌개 간편식을 각 2000개씩 전달했다. 지원 물품은 ‘마음담아 온정키트’에 담겨 대구‧경북지역 자가격리 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 지원물품은 격리기간(2주) 동안 보관이 용이하도록 모두 실온 보관 제품으로 구성했다.

아워홈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을 대구‧경북지역 자가격리 가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아워홈은 지난 2월 코로나19 영향으로 운영이 중단된 노인 복지관에 즉석밥, 냉동도시락 등으로 구성된 대체식을 지원했으며, 우한 교민 임시 생활처가 있는 충북 진천 지역에도 현장근무자를 위한 생수를 지원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