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풍석포제련소,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5억원 쾌척
상태바
영풍석포제련소,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5억원 쾌척
경북도민 안전 위한 결정…청도·경산·의성 등에 집중 지원 예정
  • 윤진웅 기자
  • 승인 2020.03.05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풍석포제련소가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에 성금 5억원을 전달했다. [사진=영풍]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5일 영풍에 따르면 영풍석포제련소는 이날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확산 방지에 나선 경북도와 뜻을 함께하기 위해 5억원을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에 기탁했다. 영풍석포제련소는 현재 경북 봉화군에서 운영되고 있다.

이번 성금은 경북도 확진자 지원, 지역사회 감염확산 차단, 방역 물품 구매 등에 쓰인다. 특히 경산·청도·칠곡·구미 등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한 지역에 집중 지원할 계획이다.

이강인 대표이사는 “경북도민의 성원 속에서 성장해 온 영풍석포제련소가 도민의 코로나19 극복 노력에 동참하고 고통을 함께 나누는 것은 당연한 기업의 책무”라며 “앞으로도 경북도의 일원으로 위기극복을 위한 경북도의 헌신과 도민의 노력에 미력이나마 모든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