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 코로나19 고통분담…6개월간 시설 임대료 최대 50% 인하
상태바
aT, 코로나19 고통분담…6개월간 시설 임대료 최대 50% 인하
화훼공판장 임대료 최대 50% 감면… 취약계층 지원활동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0.03.05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T 나주 본사 사옥 전경. [사진=aT]
aT 나주 본사 사옥 전경. [사진=aT]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코로나19 확산에 힘겨워하는 농식품업계를 지원하기 위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가 나섰다.

aT는 최근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식품업계와 고통 분담을 위해 aT시설 임대료를 최대 50%까지 인하하기로 결정했다고 5일 밝혔다.

임대료 인하 적용 기간은 3~8월까지 6개월간으로 이번 결정을 통해 양재동 화훼공판장, aT센터 등에 입주한 화훼산업 종사자, 식품외식업체 등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 500개소가 임대료를 감면받게 된다.

특히, aT는 졸업식 및 입학식 취소에 따른 꽃 소비감소로 큰 피해를 입은 420여개 화훼공판장 입주사를 대상으로 임대료를 50%까지 인하하고, 화훼소비촉진을 위한 특별 캠페인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또 양재동 aT센터와 국내지역본부 사옥에 입주한 80여개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게는 20~30% 임대료가 인하되도록 조치했다.

이외에도 aT는 전남 나주 본사 소재지역인 광주‧전남 지역 취약계층 생활시설 대상 긴급방역과 생활안정용 쌀 3800kg을 지원했다. 또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은 성금을 아동‧청소년 결식예방과 저소득층 노인 마스크 구입 지원을 위해 기부한 바 있다.

aT는 지난달부터 코로나19 대책반을 운영하여 국내외 사업장 상황을 매일 모니터링하고, 정기소독과 격리실 설치 등을 통해 전염병 예방을 위해 체계적으로 대응해 나가고 있다.

이병호 aT사장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자 임대료 인하를 결정하였다”며 “앞으로도 aT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취약계층을 지원하고 지역사회와의 상생 등 공공기관으로서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