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산에 전국 유치원·초중고 개학 2주일 더 연기
상태바
'코로나19' 확산에 전국 유치원·초중고 개학 2주일 더 연기
  • 유제원 기자
  • 승인 2020.03.02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전국 유치원과 초·중·고교 개학이 2주일 더 연기됐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개학을 2주일 추가로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전국 학교 개학일은 이달 23일로 미뤄졌다.

교육부는 지난달 23일 전국 학교 개학을 1주일 연기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정부가 전국 단위로 휴업령을 내린 것은 처음 있는 일이다.

개학 연기 기간에 유치원과 초등학교의 긴급돌봄 교실은 열린다.

각 학교는 수업 일수를 확보하기 위해 개학이 미뤄진 총 3주만큼 여름방학·겨울방학을 줄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