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서 첫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도내 7명으로 늘어
상태바
원주서 첫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도내 7명으로 늘어
  • 우정연 기자
  • 승인 2020.02.28 0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별진료소 [사진=원주시]
선별진료소 [사진=원주시]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우정연 기자] 강원 원주시에서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원주시는 28일 흥업면에 거주하는 남성 A씨(46)가 27일 오후 11시 36분쯤 보건당국으로부터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보건당국은 곧바로 A씨를 거점병원인 원주의료원으로 이송하는 한편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당국에 따르면 A씨는 지난 6일과 7일 대구에 위치한 경북대병원 장례식장을 방문했다.

이후 24일부터 인후통과 근육통 증상이 있었으나 평소 지병으로 신우신염을 앓고 있던 탓에 코로나19 감염여부를 의심하지 못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이후 증상이 호전되지 않자 27일 아내와 자차를 이용해 원주세브란스 기독병원 선별진료소를 받아 검사를 받았다.

시 관계자는 “26일과 27일에는 자택에서만 생활한 것으로 파악됐다”며 “역학조사를 통해 확진자 동선을 파악하는 등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원주에서 확진자가 추가되면서 현재 도내 확진자는 춘천 2명, 속초 2명, 삼척 1명, 강릉 1명, 원주 1명 등 총 7명으로 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