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 업계 ‘코로나19’ 응원 이어져
상태바
뷰티 업계 ‘코로나19’ 응원 이어져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2.27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콜마는 27일 세종시청에 손소독제를 기부했다. [사진=한국콜마]
한국콜마는 27일 세종시청에 손소독제를 기부했다. [사진=한국콜마]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뷰티업계에서도 27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응원이 이어졌다.

화장품∙의약품 ODM전문제조기업 한국콜마는 이날 사업장이 소재한 세종시청과 서초구청을 방문해 손소독제 5000개, 3000개를 각각 기부했다. 아울러 종합기술원이 있는 서울 내곡동 인근 초등학교와 어린이집, 서울특별시어린이병원 등 지역 주민 기관에도 2000개를 전달할 계획이다.

이번에 기부한 제품은 ‘한국콜마 크리너겔’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의약외품 허가를 받은 제품이다.

오는 29일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지역을 방문해 손소독제 1만개를 전달할 계획이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27일 총 5억원 상당의 현금과 현물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이 기탁금은 코로나19 피해가 가장 큰 대구경북 지역 의료진에 주로 쓰일 예정으로 5억원 중 현금 3억원은 방호복, 장갑, 체온계 등 의료용품 구매에 사용한다. 2억원 상당 현물은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되는 바이탈뷰티 명작수 제품으로 대구경북 의료진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