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코로나 확산방지 위한 재택근무 실시
상태바
롯데면세점, 코로나 확산방지 위한 재택근무 실시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2.27 2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롯데면세점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임직원 보호 및 확산 방지를 위해 28일부터 3월 6일까지 본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긴급 상황 대응을 위한 최소 인력을 제외한 본사 전 직원이 재택근무 대상이다. 기간은 코로나19 확산 추세를 지켜보며 연장할 수도 있다.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 “롯데면세점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고객ㆍ임직원의 건강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고 있다”며 “보건당국의 지침과 코로나19 확산 상황에 맞춰 유기적으로 대응 조치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