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기부 받은 마스크 3만개 취약계층 전달예정
상태바
안양시, 기부 받은 마스크 3만개 취약계층 전달예정
  • 이배윤 기자
  • 승인 2020.02.27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안양시]
[사진=안양시]

[이뉴스투데이 이배윤 기자] 대량의 마스크가 취약계층에 쥐어져 코로나19 확산방지에 힘을 보태게 됐다.

안양시는 27일 관내 한 기업체로부터 기부 받은 마스크 3만개를 경기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3월중 저소득 취약계층에 전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안양관내 한 건설업체인 ㈜개성건설의 박형국 대표가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하자는 의미에서 이날 안양시청을 방문, 마스크 3만개를 기부한 것이다. 시가로 1억 원 상당이다.

마스크를 기부한 박 대표는 코로나19의 지역감염 방지와 시민 건강 보호에 힘을 보태고자 한다며, 한 기업인으로서 앞으로도 지역발전에 이바지하는데 적극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전국적으로 마스크 품귀현상이 우려되는 이 시기에 천군만마를 얻은 심정이라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최 시장은 이와 함께 안양시는 시민의 건강과 생명을 최우선으로 코로나19 사태방지와 지역사회 감염 예방에 모든 노력을 다하는 중이며, 난국을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도록 같이 힘을 모으자고 시민들에게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