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전통시장 '코로나 확산 방지' 대대적인 물청소
상태바
안양시, 전통시장 '코로나 확산 방지' 대대적인 물청소
  • 이배윤 기자
  • 승인 2020.02.27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안양시]
[사진=안양시]

[이뉴스투데이 이배윤 기자] 개인위생이 중요하듯 전통시장의 청결한 환경으로 코로나 극복에 나선다.

안양시가 27일 새벽시간 대(06:00 ∼ 08:30) 관내 대표적 전통시장인 중앙시장 일대에 대해 대대적인 물청소를 실시했다.

일반적으로 해빙기에 즈음해 초봄에 실시하던 물청소였지만 최근 확산조짐을 보이는 코로나19 예방차원에서 전격 이뤄졌다.

시는 이날 청소기동반 25명, 진공차와 살수차 각 두 대를 동원, 아케이드 설치지역을 중심으로 소비자들이 많이 찾고 통행로가 좁은 중앙시장 구석구석을 물청소 하며 환경을 쾌적하게 정비했다.

시장 상인회에서는 이달 초 전통시장 코로나 예방캠페인과 함께 했던 방역소독에 이어 또 한 차례 추가소독을 실시할 예정이다.

시는 중앙시장에 이어 남부시장과 박달시장, 안양1번가, 범계와 평촌로데오 거리 등에 대해서도 장비와 인력을 동원해 코로나 확산 예방을 위한 물청소를 벌일 계획으로 있다.

[사진=안양시]
[사진=안양시]

최대호 안양시장은 코로나예방은 방역도 중요하지만 청결함을 유지하는 것 또한 이에 못지않다며, 늘 청결한 상태에서 고객을 맞아 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코로나로 침체가 우려되는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소상공인 이용을 권장하는 서한문을 유관기관에 발송하고, 안양사랑상품권을 할인 판매하는 등 시 차원에서도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는 중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