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감염확산 방지 ... "부ㆍ울ㆍ경이 힘 모은다"
상태바
코로나19 감염확산 방지 ... "부ㆍ울ㆍ경이 힘 모은다"
2.26. 16:30 부․울․경 시․도지사 영상회의 개최하고 공동합의문 발표
코로나19 관련 정보공유, 의료기관 공동대응체계 구축, 신천지 교회 공동대응
  • 박흥식 기자
  • 승인 2020.02.26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부산시]
[사진=부산시]

[이뉴스투데이 부산경남취재본부 박흥식 기자] 오거돈 부산시장과 김경수 경상남도지사, 송철호 울산시장이 26일 오후 4시 30분에 영상회의를 개최하고 코로나 19 감염확산으로 인한 위기에 힘을 모아 공동대응하기로 합의했다.

먼저, 확진자에 대한 정보를 공유한다. 김해에 거주하는 확진자가 부산에 있는 직장을 오간 것으로 알려졌고, 울산의 확진자 중에서도 부산을 방문한 동선이 확인되는 등 확진자의 지역 간 이동이 발생하고 있다. 이러한 동선정보를 실시간으로 공유해 조속히 방역을 진행하고 접촉자를 찾아내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행정인력 및 관련 전문가 배치 등 핫라인을 구축하기로 합의했다.

의료자원 공유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각 시․도는 공공의료원 등을 활용해 만약의 사태를 대비하고 있으나, 확진자가 급증할 경우 자체 자원으로는 대응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이에 3개 시․도는 의료자원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병상, 구급차, 의료인력 지원 등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신천지 관련 대응에도 힘을 모은다. 현재 코로나19 감염확산 방지를 위해 무엇보다 시급한 것이 신천지 신도와 시설에 관한 정확한 정보다. 신천지 측에서 25일 신천지 전체에 대한 명단을 정부 측에 제공하기로 하였으나, 명단의 신뢰성이나 정확도에는 의문을 가질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따라서 3개 시․도는 신천지 관련 전수조사 결과를 공유하고 이와 관련된 필요한 부분에 대해서도 적극 협력하는 등 공동 대응하기로 합의했다.

오거돈 시장은 “민선7기 출범 이래 쌓아온 견고한 상호 신뢰를 기반으로 이번 코로나19 사태로부터 800만 시․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부․울․경이 원팀이 되어 힘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