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장군, 코로나19 확산 방지... 관내 전 세대 마스크와 손소독제 배부
상태바
기장군, 코로나19 확산 방지... 관내 전 세대 마스크와 손소독제 배부
28일부터 , 마스크 35만장 세대별 5매씩 1차로 배부
  • 박흥식 기자
  • 승인 2020.02.26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부산경남취재본부 박흥식 기자] 기장군은 예비비 54억원을 확보해 마스크와 손소독제, 방역인력과 장비, 방역약품 구입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전 행정력을 동원하고 있다.

기장군은 2월 25일 마스크 70만장에 대한 공급계약을 체결하고, 오는 2월 28일부터 우선 확보된 마스크 35만장을 세대별 5매씩 1차로 배부할 계획이다. 손소독제의 경우에는 8만병을 확보하고 2월 22일부터 기장읍을 시작으로 배부 중이며 금주 내로 전 세대에 1병씩 배부가 완료될 예정이다.

또한 계약된 마스크 물량이 순차적으로 납품되는대로 각 세대당 5매씩 2차로 배부할 계획이다. 마스크는 감염병 확산 방지에 필수적인 물품으로 향후 지속적으로 물량을 확보해 추가 배부할 계획이다.

이와는 별도로 감염병에 취약한 유아와 어린이를 위해 확보한 유아 및 어린이용 마스크 22만 1천매는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과 초등학교에 금주 내로 배부완료할 예정이다. 추후 중학생과 고등학생을 위해서도 마스크를 확보하여 학교를 통해 배부할 계획이다.

기장군은 감염병방역단과 읍면 행정복지센터를 중심으로 기존 19명이던 방역인력을 79명으로 대폭 확대해 공공시설, 다중이용시설, 공동주택 엘리베이터 및 공동이용시설, 마을내 취약지역 그리고 어린이집, 유치원, 초·중·고교 등 교육기관에 대해서도 실내외 소독을 집중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