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주관 정원드림 프로젝트 사업 울산 5곳 선정
상태바
산림청 주관 정원드림 프로젝트 사업 울산 5곳 선정
중구 소바우 공원, 북구 달천철장 등
  • 권병건 기자
  • 승인 2020.02.26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부산경남취재본부 권병건 기자] 울산시는 산림청이 주관하는 ‘정원 분야 정원드림 프로젝트 사업’에 울산지역에서 중구 3곳, 북구 2곳 등 총 5곳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선정 대상지는 소바우공원(중구 우정동), 달빛공원(중구 복산동), 돌방공원(중구 유곡동), 달천철장(북구 천곡동)과 북구 천곡동의 공한지 등 5곳이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울산시는 산림청으로부터 총 3억 8000만 원의 예산을 지원 받아 대상지마다 7600만 원을 투입해 실습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정원 분야 사회 진출을 꿈꾸는 청년에게 정원 조성 기회를 제공함은 물론 유휴부지, 낙후 공간 등을 실습정원으로 조성해 청년일자리 창출과 정원문화를 확산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정원 분야 정원드림 프로젝트 사업’은 도심 속 소규모 유휴 부지를 정원 분야 취·창업자의 실험 공간으로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참여팀은 지정된 사업 기간 동안 지정된 장소에서 정원 디자이너와 함께 아이디어를 발전시켜 정원을 조성하면 된다.

대상지는 총 4개 유형으로 ▲활용도가 떨어지는 건물 옥외공간, 교각하부 등 나대지 ▲골목길, 폐선, 천변 등 선형공간 ▲공공기관 옥상, 육교, 계단, 벽 등 입체형 공간 ▲그 밖에 도심지 내 버려진 공간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