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지역화폐 10% 특별할인 실시…‘코로나19’ 피해 최소화 노력
상태바
과천시, 지역화폐 10% 특별할인 실시…‘코로나19’ 피해 최소화 노력
  • 안상철 기자
  • 승인 2020.02.26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안상철 기자] 과천시는 코로나19 감염 위험 확산으로 인해 위축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지역화폐 ‘과천토리’를 오는 3월 1일부터 10% 특별할인을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10% 할인 행사는 20억원 규모로 진행되며, 예산이 소진될 경우 행사는 조기 종료된다.

과천토리 1인당 구매한도는 월 40만원이며, 행사 기간 중에는 10% 할인된 금액인 36만원에 구매할 수 있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과천토리는 관내 내에서만 사용 가능한 만큼 이번 특별할인이 시민들의 지역상가 이용을 촉진하여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상권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과천시는 2019년 4월부터 지역화폐 ‘과천토리’를 발행해오고 있으며, 지난해 80억원 발행에 이어 올해 120억원으로 확대 발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