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대, 中 호남의약학원에 마스크 600개 기증… 中 인민일보 보도
상태바
신한대, 中 호남의약학원에 마스크 600개 기증… 中 인민일보 보도
  • 김용호 기자
  • 승인 2020.02.25 1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대학교]
[사진=신한대학교]

[이뉴스투데이 김용호 기자] 신한대학교(총장 강성종)가 중국 호남성 소재 호남의약학원(대학)에 마스크 600개를 기증했다고 25일 밝혔다.

중국 최대 일간지 인민일보는 이같은 사실을 보도하며 지난 20일자 인터넷판에 “신한대학교 명의의 마스크 600개가 ‘함께 손잡고 함께 나아가고, 연마하고, 폐렴에 맞서 싸우며, 한·중이 마음을 합치자’는 문구와 함께 호남의약학원에 보내져 캠퍼스 교직원들의 피해 복구에 힘을 보탰으며 이는 신한대학교가 호남의약학원에 지원한 첫 마스크로 계속 지원될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또 마우커핑 호남의약학원 당서기와 당성송 총장이 신한대학교의 마스크 기탁에 감사를 표하고 “한·중 우정의 구현이자 양교 협력의 결정체인 만큼 앞으로도 교류협력이 더 발전되고 상생을 이룰 수 있을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인민일보에 따르면, 호남의약학원과 신한대학교는 2019년 12월 교사 상호방문, 학생교환, 과학 연구협력, 양자회의 개최 및 학술프로그램 교환을 내용으로 하는 우호교류협정서를 체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