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서울 송파·경기 성남서 연이어 확진자 발생
상태바
코로나19, 서울 송파·경기 성남서 연이어 확진자 발생
  • 박병윤 기자
  • 승인 2020.02.25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서울 송파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이 발생해 격리 조치에 들어갔다. 

25일 송파구청에 따르면 지역 내 5번째 확진자는 잠실에 사는 44세 여성으로 송파구 2번째 확진자의 회사 동료다. 22일 오후 10시 회사 동료의 코로나19 확진소식을 듣고 23일 오후 6시 지역 보건소에 문의해 24일 오전 10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하고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6번째 확진자는 경찰병원에서 근무하는 27세 여성으로 24일 오후 검사해 25일 오전 8시 확진 판정을 받았다. 

7번째 확진자는 방이동 사는 40세 남성으로 3번째 확진자와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증상은 없었으나 3번 확진자 소식을 듣고 이날 오후 7시 검사해 25일 오전 8시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한편 이날 오전에는 경기도 성남시에서도 확진자가 발생해 격리조치에 들어갔고 해당 지역에 방역활동이 이뤄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