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0.01㎛ 극초미세먼지 걸러낸다
상태바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0.01㎛ 극초미세먼지 걸러낸다
KCL 미세먼지 제거능력 시험결과, 99.999% 걸러내
  • 여용준 기자
  • 승인 2020.02.24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퓨리케어 360°공기청정기. [사진=LG전자]
LG 퓨리케어 360°공기청정기. [사진=LG전자]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LG전자 퓨리케어 360°공기청정기가 0.01㎛ 극초미세먼지를 제거한다고 인정받았다.

24일 LG전자에 따르면 국가공인시험검사기관인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은 최근 LG 퓨리케어 360°공기청정기의 미세먼지제거능력을 시험했다. 연구원은 한국공기청정협회 규격(SPS-KACA 002-2018)에 따라 30㎥ 실험실에서 다양한 크기의 미세먼지 가운데 0.01㎛ 먼지제거율을 측정했다.

시험 결과 LG 퓨리케어 360°공기청정기는 극초미세먼지를 약 11분만에 99.999% 제거했다. 이번 시험은 필터 자체에 대한 일반적인 시험에 그치지 않고 필터를 장착한 공기청정기 제품의 미세먼지 제거 성능을 입증해 의미가 크다.

앞서 2018년 LG전자와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 하은희 교수팀이 함께 진행한 ‘공기청정기의 건강영향 연구’에 따르면 0.1㎛ 이하 미세먼지는 혈관 및 심장질환을 유발할 수 있다. 따라서 0.01㎛ 극초미세먼지를 제거하는 LG 퓨리케어 360°공기청정기는 혈관 및 심장질환을 예방하는데 도움이 된다.

동일한 연구에서 진행된 임상실험에서는 이 제품을 사용했을 때 호흡기 염증지표와 혈액 내 염증지표가 낮아지는 것을 확인했다.

LG전자는 2018년 박중원 연세대 의과대학 교수팀과 함께 LG 퓨리케어 360°공기청정기가 알레르기성 비염 증상을 개선하고 투약 횟수를 감소시킨다는 결과를 확인한 바 있다.

LG 퓨리케어 360°공기청정기는 제품 상단의 클린부스터가 강한 바람을 만들어 깨끗한 공기를 멀리까지 보내는 방식으로 더 넓은 공간을 더 빠르고 효율적으로 청정한다. 360도 디자인은 여러 방향에서 공기를 흡입하고 청정할 수 있어 사각지대가 줄어든다. 모서리가 없는 구조라 아이들에게도 안전하다.

이감규 LG전자 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 부사장은 “이번 시험결과로 퓨리케어 공기청정기의 앞선 성능과 차별화된 가치가 다시 한번 입증됐다”며 “고객들의 건강한 생활을 위해 혁신적인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