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대구점, 33번 확진자 15일 방문에 임시 휴점 결정
상태바
현대백화점 대구점, 33번 확진자 15일 방문에 임시 휴점 결정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2.21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백화점 대구점.  [사진=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 대구점. [사진=현대백화점]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현대백화점 대구점이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을 통보받아 20일 오후 6시부터 임시 휴점에 들어갔다고 21일 밝혔다.

현대백화점 대구점 관계자는 “33번 확진자가 지난 15일 오후 1시경 매장을 방문했다는 사실이 보건 당국으로부터 확인되어 임시 휴점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또 “신종 코로나 확산 방지와 고객 및 직원 안전을 위해 정부의 ‘사업장 신종 코로나 감염증 대응지침’에 따라 방역과 위생관리에 철저히 하겠다”며 “보건 당국과 협의 후 영업 재개 시기 등을 결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