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대, 닥터헬기 소생 릴레이 캠페인 참여
상태바
목포대, 닥터헬기 소생 릴레이 캠페인 참여
  • 김용호 기자
  • 승인 2020.02.20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국립목포대학교]
[사진=국립목포대학교]

[이뉴스투데이 김용호 기자] 국립목포대학교(총장 박민서)가 지난 3일 오전 11시 대학본부 3층 대회의실에서 닥터헬기 소생을 위한 캠페인 행사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닥터헬기 소생 캠페인은 최근 소음 관련 민원 발생으로 인한 닥터헬기 운영 어려움을 알리고 닥터헬기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2019년 5월부터 각계 인사들이 릴레이 방식으로 진행하고 있는 캠페인이다.

박민서 총장은 목포시 의회 김휴환 의장의 릴레이 지목을 받아 닥터헬기 소생 캠페인에 참여하게 됐다.

박 총장은 “현재 소음으로 인하여 닥터헬기 운영에 어려움이 많다고 들었다. 목포시 옥암동에 있던 계류장이 소음 민원으로 인하여 신안 압해도로 이전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안타까움을 표하면서 “오늘 참여한 캠페인을 통해 조금이나마 닥터헬기가 마음껏 날아다닐 수 있는 환경에 이바지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캠페인 행사에 같이 참여한 홍보대사 이소리 학생(간호학과)은 ”간호학과 학생으로서 중증 응급환자가 의료기관까지 제시간 내에 도착하지 못하여 사망하는 것은 정말 안타까운 일이다. 하루빨리 닥터헬기가 마음껏 날아다녀 안타까운 일이 없어지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민서 총장은 다음 릴레이 주자로 무안군 김산 군수와 무안군 의회 이정운 의장을 지목했다. 앞으로도 닥터헬기 소생을 위한 캠페인은 계속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