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내라 우한’ 롯데월드타워, 17일부터 코로나19 극복 응원메시지 전해
상태바
‘힘내라 우한’ 롯데월드타워, 17일부터 코로나19 극복 응원메시지 전해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2.17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월드타워는 17일부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응원 메시지를 연출할 계획이다. [사진=롯데물산]
롯데월드타워는 17일부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응원 메시지를 연출할 계획이다. [사진=롯데물산]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롯데월드타워가 17일부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극복을 응원하는 메시지를 송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등은 26일까지 열흘 간 타워 건물 외벽에 코로나19로 힘든 대한민국 국민들과 전 세계인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기획했다. 매일 오후 6시부터 10시까지 4시간 동안 ‘으라차차 대한민국’, ‘힘내라 우한’ 등의 응원메시지를 매시 정각과 30분에 10분 간 연출할 예정이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두바이 ‘부르즈 할리파’,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 ADNOC, 상하이 ‘오리엔탈펄타워’ 등 각국 랜드마크가 외관 조명을 활용해 코로나19로 힘들어 하는 전 세계인을 응원하고 있다.

롯데물산 관계자는 “롯데월드타워는 매년 불꽃, 캘리그라피, 공공예술 등 다양한 방식으로 대한민국을 넘어 전 세계인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해 오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