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롯손해보험, 11번가와 국내 최초 ‘반품보험’ 출시
상태바
캐롯손해보험, 11번가와 국내 최초 ‘반품보험’ 출시
이커머스 시대 ‘반품비’ 보장하는 국내 최초 보험상품
  • 이상헌 기자
  • 승인 2020.02.17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캐롯손해보험]
[사진=캐롯손해보험]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국내 최초 정량제 자동차 보험 등 혁신 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하고 있는 캐롯손해보험이 11번가와 협업한 콜라보 상품 ‘반품보험’을 신규로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반품보험은 인터넷쇼핑몰 등에서 물건 구매 후 변심에 따른 반품비를 보험사가 대신 지급하는 상품으로 국내에서는 캐롯이 최초로 선보이게 된다.

캐롯의 반품보험은 11번가에 입점한 셀러를 대상으로 제공되며, 11번가 구매, 반품 관련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상품 카테고리별로 차별화된 최저 보험료를 산출했다. 이를 통해 셀러는 합리적인 보험료로 구매고객에게 무료 반품 서비스 제공하여 매출 증대 효과를 기대해 볼 수 있게 되고, 이커머스 구매자들은 구매 후 사이즈 교환 시 발생하는 반품 비용에 대한 부담이 있었던 의류, 신발 등 상품에 대해 무료 반품으로 마음 편히 구매할 수 있게 됐다.

캐롯은 향후 셀러 대상 반품 보험 외에, 구매자 대상의 반품보험으로의 확장도 준비하고 있으며,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이커머스 플랫폼 별, 판매자 별, 궁극적으로는 고객의 반품 행태에 따른 개인별 차등화된 합리적인 보험료를 제시할 예정이다.

정영호 캐롯손해보험 대표는 “반품보험의 경우 이커머스 업체들의 관심이 많은 상황으로 11번가와의 진행경과에 따라 서비스 대상을 확대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이와 같은 이커머스 특화 보험의 지속적 개발을 통해 판매자와 구매자가 상호 윈윈할 수 있는 사례를 만들어 디지털 생태계의 확대에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