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오미 미10 글로벌 출시 결국 연기
상태바
샤오미 미10 글로벌 출시 결국 연기
추후 유럽서 출시행사 진행
  • 여용준 기자
  • 승인 2020.02.14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샤오미가 미10의 출시를 연기한다. 이후 유럽에서 별도의 런칭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14일 샤오미에 따르면 당초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하루 전날인 23일 출시 예정이었단 미10의 글로벌 출시를 연기한다. 

샤오미는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인해 MWC 2020 개최를 취소하기로 한 GSMA의 결정을 인지하고 있으며 충분히 이해하고 있다”며 “본사 직원들, 파트너사, 언론 관계자들, 방문객들의 건강과 안정을 최우선으로 하는 샤오미는 MWC 2020 개최일 하루 전인 23일로 예정돼 있던 미10 시리즈의 글로벌 출시일을 연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샤오미는 유럽에서 별도의 미10 론칭 이벤트를 추후에 진행할 예정”이라며 “해당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계속 공지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