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매꽃집 “농식품부, 우리 살린다더니 대기업만 밀어준다”
상태바
소매꽃집 “농식품부, 우리 살린다더니 대기업만 밀어준다”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0.02.12 11:39
  • 댓글 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졸업식‧입학식 등이 취소되는 가운데, 소매꽃집에서는 농식품부가 대기업 유통처로 꽃 이벤트를 진행해 이중고를 겪고 있다는 주장이다.

한국소매꽃집연합회에 따르면 농림축산식품부가 농민들에 도매 시장 꽃 출하량을 줄일 것을 요청해 소매가격을 높게 설정하고, 대기업 마트나 편의점 등에서 판매해 더욱 어려움을 가중시키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여파로 2월 시즌 목표로 꽃 물량을 준비해 온 농가는 남는 꽃을 폐기하고 있는 상황이다. 소매 꽃집 또한 평년 졸업 시즌 대비 70% 이상 감소한 꽃 소비로 고사 위기에 놓인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이 상황에서 농식품부 관할 도매경매시장(한국화훼공판장)은 가격 유지 및 유찰 방지를 위해 농민들에게 도매시장 꽃 출하량을 줄일 것을 요청해 공급 물량이 줄어 든 상태다. 물량이 줄어든 바람에 도매시장 꽃 가격은 오히려 소폭 상승했다.

이 결과 도매시장에서 꽃을 구입하는 소매상은 오른 가격에 꽃을 구매해 소비자에게 판매하게 돼 소매꽃집 가격은 오히려 상승하게 됐다. 이에 소비자들은 소매꽃집에서 꽃가격을 비싸게 받는다고 항의하는 악순환이 반복되고 있다.

한국소매꽃집연합회는 어려운 상황 극복을 위해 꽃농가와 직접 연결해 소매꽃집 수익 없이 100% 꽃농가를 위한 꽃소비 촉진책으로 ‘꽃농가살리기’ 이벤트를 준비 중이었다.

이러한 가운데 농식품부에서 갑자기 농가에서 저렴한 가격에 꽃을 수급해 ‘소속 협동조합’을 통해 편의점 등 대기업(홈쇼핑, 마트 등)을 통해 꽃을 공급하겠다고 발표했다.

연합회측은 “편의점 꽃을 관리할 공간도 전문 인력도 없고 제품 신선도를 유지할 시설도 없는 상황”이라며 “실질적 꽃소비가 촉진될지 의문”이라고 밝혔다.

이에 연합회는 농식품부에 예정된 농가 살리기 이벤트를 통해 마진을 없애고 판매를 진행할 방침을 전했으나 이는 묵살됐다고 주장했다.

연합회는 “농식품부는 ‘꽃 농가 살리기’를 기획한다며 도매시장 출하 물량을 오히려 줄였다”며 “농가 꽃 소비에 크게 도움을 주지도 못할 정책을 강행해 소매꽃집 피해를 가중시키고 있다”고 강력히 비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2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황효숙 2020-02-14 15:27:43
농림부의 대표적인 탁상행정입니다. 꽃은 순차적으로 차례차례 피는데 한번에 싹쓸어서 구매하면 도매시장에 꽃값은 2배가 넘게 폭등하고 꽃이 없어 살수가 없고 영세 소매상인 꽃집은 장사를 할 수가 없고 이게 무슨 소상공인과 상생이며 골목상권 살리는 정부입니까? 대기업 계열사인 GS 편의점과 농림부,그리고 거대 공룡인 농림부산하 화훼농협협동조합이 진행하는 졸속행정에 책임을 져야 합니다. 심지어 편의점에서 안팔린 꽃은 100% 화훼협동조합에서 반품을 받아주는 조건에 진행된 세금낭비 정책의 책임자는 책임을 저야됩니다.기자님 정책 책임자에게 물어 주십시요 소매꽃집은 어떻게 살릴것인지!!! 감사합니다

한위 2020-02-14 11:49:48
일상중에 꽃구입비율이 적은 우리나라 사람들이 편의점에서 물에도 안꽂혀있는 꽃을 사서 하루보고 쓰레기되면 꽃소비가 더줄어드는 악순환이예요. 싱싱한거 꽃집에서 사서 일주일넘게 감상하면 좋겠어요^^

김태후 2020-02-13 10:52:01
이렇게 또 자영업자는 죽어 나갑니다.
이쪽 으로도 저쪽 으로도 도움 못 받고 치이는건 결국 저희 같은 영세한 꽃집이네요.

평소에 일반 소비자 등쳐먹고 비싸게 받아 쳐 먹으니까 라고 할 수도 있겠지만.. 한 숨 나옵니다.

이쪽은 사실 그냥 유통업 보다는 요식업과 실상 더 비슷합니다. (저는 전에 일식 쪽 일 했었습니다.)
요식업 원가율은 백선생님 덕분에 다들 아시잖아요. (꿈의 원가율 30%, 퍼 주는 집 40%정도)
저희 원가율 절대 그보다 낮지 않습니다.
재료 선도 유지해야하고, 하나하나 직접 수공이 들어가야 합니다. 도리어 매번 고객의 요구도 달라지고, 거기에 대응하여 매번 다르게 제품이 나옵니다.
매번 주문이 다르게 들어오는 요식업 이라니요;;; (이 부분은 미용실 같네요)

강금미 2020-02-13 08:50:18
농림부와 농협의 소상공인 죽이기네요.
그냥피해정도가 아닙니다. 이렇게되면 꽃집은 다 사라집니다.

써니 2020-02-13 07:41:05
서로 상생하는 방법을 찾아주세요
대기업에 밀어주기 ?코로나는 핑계~~ 이렇게 빠른 추진은 이해하기 힘드네요~~

주요기사
이슈포토